본문 바로가기

이은상

5A1

The infinity room divider

패스트한 소비문화로 인해 쉽게 소모되고 낭비되는 제품이 늘어남에 따라 소비 사이클의 장기화를 위해 사용자와 제품 사이의 쓰임새와 애착에 집중하였다.
사람과 사람이 소통하는 모습을 모티브로 룸 디바이더의 유닛이 서로 소통하는 형태를 은유적으로 표현하였다. 사람과 사람 ‘사이’는 자신을 발견하고 자각하게 한다. 이를 사물에 적용해본다면 사물과 사물의 ‘사이’의 관계는 끊임없는 형태와 쓰임새를 만들어낸다.

In my recent design, the most important thing I think about was the sustainability of the product. As more new product designs are coming out, I feel a sense of responsibility as a designer. Many products on the market nowadays use materials that are easily damagable and intentionally use materials that have lower product life expectancy for short consumption cycles. This has led to more environmental problems, with more materials consumed and wasted. I believe that good design in the future requires a sense of responsibility to see the future yet also reflect on the past.